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산행기>주변산행기

2016.10.16 08:09

황과수 폭포(2)

조회 수 102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다음은 따푸부(大瀑布)로 가자고 했는데, 택시운전수가 무슨 이유에서인지 자기 멋대로

도우풔탕(도坡塘)으로 갔다.

 

 입구에서부터 '꺼엉꺼엉'하며 이상한 소리가 나는데 보니까 이곳에서 방사하는 공작새 소리였다.

몇 마리도 아니고 수십 마리가 날아가지도 않고 고운 깃털을 뽐내며 자유스럽게 풀밭을 노닐고

있는 게 신기했다.

 

 여기 '도우풔탕'폭포는 폭 100m에 높이가 20m 되는 폭포인데 물줄기가 이리저리 엇갈리며

바위를 타고 흘러내리는 형상이다. 규모가 약간 크다는 점 말고는 별다른 감흥을 주기에는

미약하다고 느꼈다.  기념사진 몇 장 찍고 나니까 금세 심심해지기 시작했다.


 

                 [도우풔탕 초입 정원을 돌아다니는 공작새]

5.JPG

 

                  [도우풔탕 폭포 전경]

4.JPG

 

 

 이제 따푸부(大瀑布), 진짜 '황과수' 폭포를 보러 갈 차례이다.

 

 대폭포는 처음 입장권을 샀던 매표소가 있는 그곳인데, 입구를 들어서면 먼저 수많은 분재와 기석(奇石)들로

꾸며놓은 분경원(盆景園)이 맞이한다.
 탐방로는 폭포수가 흐르는 개울을 따라 가다가 폭포 뒤로 U턴 하듯이 돌아서

개울의 건너편으로 간 다음 하류로 내려와서 출렁다리를 건너 돌아오는 식으로 되어 있고

탐방로를 따라 중간중간에 전망대가 조성되어있다.

 

 제1관폭대에서 조금 가면 오른쪽으로 제2관폭대 가는 길이 있는데,

나중에 돌아오는 길에 들리는 것이 편하기 때문에 무시하고 직진해서 제3관폭대로 가야 한다.

 3관폭대를 지나서 폭포수 뒤 절벽으로 뚫린 굴, '수렴동' 직전에 4관폭대가 있고

수렴동을 빠져나오면 5관폭대, 그리고 6관폭대로 이어지고, 물을 따라 내려오다가

출렁다리를 건너 2관폭대에서 오르막 돌계단을 올라오면 1전망대로 돌아오게 된다.


 여기도 입구에서 계곡으로 내려가기 위해 에스컬레이터가 있지만 고도 차이가 크지 않아서

몸이 불편한 사람이 아니라면 굳이 타야 할 필요가 없다.(상행 30元)

 

 한국에서 떠나기 전부터 계속 가뭄 때문에 폭포의 물이 형편없이 줄어 볼품이 없을까 봐 걱정했었는데,

물을 가두었다가 방류해서인지 그래도 걱정했던 만큼은 아닌 것 같다.

 우기가 지난 다음에 수량이 풍부해졌을 때 하고는 물론 비교할 수 없겠지만...

 

 

                    [대폭포 초입의 분경원] - 각종 분재와 괴석들을 전시해 놓았다.

2.JPG

 

 

                    [멀리 보이는 대폭포]

 

6.JPG

 

7.JPG

 

8.JPG

 

 

                    [수렴동을 지나 폭포 뒤로 걸어가는 사람들이 보인다.]

9.JPG

 

10.JPG

 

 

                      [수렴동 들어가기 전]

11.JPG

 

 

    [수렴동 안에서는 이렇게 폭폭수 뒤편에서 바깥을 내다볼 수 있다.]

12.JPG

 

 

                     [수렴동을 나와서]

13.JPG

 

                             [출렁다리를 건너면 제2관폭대로 간다.]

 

14.JPG

 

15.JPG

 

16.JPG

 

1.JPG

18.JPG

 

 

                   [황궈수 폭포와 관련이 있는 사람인데 잊었다.] 

17.JPG

 

 

    

   [황궈수푸부(黃果樹瀑布)]   입장료 180元(할인 90元),   셔틀버스 50元
  꾸이조우(貴州)省의 안슌에서 서남쪽으로 45km 떨어져 있고 버스로 1시간 30분쯤 걸린다.
 따푸부(大瀑布), 도우풔탕(도坡塘), 티앤씽치아오(天星橋)로 구역을 나누어 놓았는데

그중 대폭포는 높이 74m에 너비가 81m로 아시아 최대의 폭포라고 한다.

 폭포 뒤쪽에 수렴동이라 부르는 천연동굴이 뚫려 있어서 그 안에서 폭포수를 손으로 만질 수도 있다. 

    [황궈수 순회]  택시  80元/2명

 

  • ?
    청솔지기 2016.10.18 08:51
    사진이 ...
    마지막 인물조각 사진 1장만 보이고 안 보입니다.^^
  • ?
    하해 2016.10.18 15:35
    정말 오랜만에 뵙습니다!! 잊지않고 이렇게 들러주시니 감사드리구요.
    여전히 건각과 여유로움을 지니신 듯하여 보기 좋습니다.
    자주 뵙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이곳은 . . moveon 2003.05.23 2877
339 황과수폭포에서 귀양을 거쳐 계림으로 file 김수훈 2016.10.23 108
» 황과수 폭포(2) 2 file 김수훈 2016.10.16 102
337 황과수 폭포로 갑니다 (1) 1 file 김수훈 2016.10.14 111
336 백령도/대청도 풍경 1 file 청솔지기 2016.10.05 91
335 마링허(馬岺河)를 찾아서 file 김수훈 2016.09.25 147
334 석림(石林)은 아시지요? 3 file 김수훈 2016.09.12 110
333 토림(土林)을 아시나요? 4 file 김수훈 2016.09.04 166
332 호도협 트레킹 3 file 김수훈 2016.08.29 215
331 샹그릴라를 찾아서 (5) 4 file 김수훈 2016.08.22 99
330 샹그릴라를 찾아서 (4) 2 file 김수훈 2016.08.21 91
329 샹그릴라를 찾아서 (3) 1 file 김수훈 2016.08.21 73
328 샹그릴라를 찾아서 (2) 2 file 김수훈 2016.08.21 118
327 샹그릴라를 찾아서 (1) 5 file 김수훈 2016.08.21 155
326 중국 아미산 고행기 3 file 김수훈 2016.08.20 157
325 차마고도-옥룡설산을 걷다. 5 청솔지기 2016.07.17 222
324 밀포드 트래킹 7 연하 2016.07.03 202
323 천혜의 요새 - 백아산 6 연하 2016.06.30 153
322 가을의 설악 - 공룡능선을 넘다. 청솔지기 2015.11.04 355
321 그랜드 캐년 하이킹 (2) 1 푸르니 2013.10.25 5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 Next
/ 1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