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갤러리>박해경,박미혜 갤러리

박해경,박미혜 프로필 [박해경,박미혜 프로필]
2011.05.21 22:16

마음....

조회 수 3675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지금 이 시기가..
    무엇 보다도 사람의 마음이 그리운 때인가..
    다들 웃고는 있지만, 고개는 끄덕이고 있지만..
    속 마음은 안으로 안으로...
    그 마음이 안타까워 자꾸만 끄집어 내어 보지만
    그럴수록 내가 더 상처를 받는다.
    난 과연,
    누군가의 상처를 끄집어 내어 보듬어 줄 수 있는
    자격이 있는건가.

    우리가.
     '친구'를 생각하면,
     오월의 논물처럼 따뜻해 지듯
     그렇게 따뜻한 사람이 그리웁다.
     내겐 이 녀석이 그렇네.^^
    

  1. 오브넷 여러분. 6 file

  2. 올해는.... 1 file

  3. 11월엔 가자. 2 file

  4. 여름을 보내고 가을도 가고... 1 file

  5. 1년후에 다시...... 1 file

  6. 마음.... 0 file

  7. 봄비가 내리네요. 2 file

  8. ... 0 file

  9. 봄.. 0 fil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 Next
/ 2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