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산행기>시문학방

조회 수 178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화강암 암반 위로 떨어지는 폭포 소리는
물줄기가 쏟아지다 통쾌해서 껄 껄 껄 껄 웃어대는 소리가 아니라
산의 마지막 기층 암반이 씻기이다 깎이다
더는 못참는 인고의 절정에서
마지막 토해내는 절규에 목매는 소리다

낮은 대한민국
밤은 인민공화국
숨 죽이며 산 다락논 붙혀 먹고 살던 박곷피던 초가집도
소개령으로 버리고 호미자루 팽개 친 그 사람들
한 겨울 추위에 얼마나 떨었던가
내미는 총 칼 앞에 얼마나 앙가슴 쥐어뜯어내며 울었던가

하늘빛 풀쳐내
숲을 낳고
샘 솟아
못을 이룬 그 물길이
폭포되어
천년(千年) 그 몇 몇 겁(迲)을 씻고 씻기운
무변(無變)의 산 속
울려오는 폭포소리
잠들 수 없어라
귀 열어
저 화강암 반석이 울리고 있는
가난에 여윈 여인의 젖가슴  
울먹이던
진실한 말
한 마디를 듣고 싶어
바람이 불면 쓸어졌다가
씻기고 찢기면 일어나
살아나온 지리산이
그 비극 잊으려고 애쓰 옥수(玉水) 쏟아내며
각혈하는 함성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0 지리산 1 김양수 2004.09.16 1947
199 지리산 숨소리 1 조경숙 2004.09.16 2013
198 지리산에서 홍경임 2004.09.16 1853
197 지리산 가내소 폭포에서 오동춘 2004.09.16 2087
196 비에 젖은 지리산 산나리 성수자 2004.09.16 1877
195 지리산 타령(打令) 박해수 2004.09.16 1631
194 지리산 종주길(연시조) 성철용 2004.09.16 2051
» 지리산 중산리 폭포소리 김호영 2004.09.16 1782
192 심원 마을 김영천 2004.09.16 1797
191 지리산 김동하 2004.09.16 1552
190 지리산 가는 길 오양심 2004.09.16 2025
189 아이젠으로 오라 -겨울 지리산 전영칠 2004.09.16 2041
188 돼지평전 권천학 2004.09.16 1616
187 지리산 화엄 찻집 1 이주환 2004.09.16 1923
186 지리산(智異山)에 올라 황국산 2004.09.16 1865
185 섬진강 물빛 [ 글. 섬호정 ] 2 file 진로 2004.09.16 2105
184 한수내야 한수내야~(진로님 시) 7 섬호정 2004.09.16 1761
183 고사목 2 도명 2004.09.16 1645
182 지리요정 그 운해에 4 도명 2004.09.16 1248
181 별...* ( 疊疊山中님 글) 2 섬호정 2004.09.16 174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