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사랑방>사랑방이야기

누구나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세요.
2019.03.04 19:11

지금 계림은....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봄이오는 요 며칠간

중국 광시성의 계림과 양삭, 팔각채를 트레킹하고 왔습니다.

20190302_143914.jpg

 

20190302_145928.jpg

 

20190302_150034.jpg

 

20190302_174734.jpg

 

20190302_202419.jpg

 

20190303_135331.jpg

 

20190303_195517.jpg

 

  • profile
    김수훈 2019.03.05 18:12
    이강에 물이 많이 있던가요?
    예전에 내가 갔을 때는 물이 말라서 뗏목배가 거의 강바닥에 닿을 정도였었는데...
  • ?
    청솔지기 2019.03.06 21:55

    이강의 수위가 상당히 깊어서
    계림에서 양삭까지 2층 유람선도 (4시간 소요) 왕래하더군요.
    아울러서,  뗏목 유람도 잘 했지요.^^

  • ?
    하해 2019.03.06 09:41
    봉긋봉긋한 스카이라인이 멋지네요. 이제까지 중국 유명 여행지를 두루 다녀오신 듯 합니다^^
  • ?
    청솔지기 2019.03.06 21:57
    첫번째 사진의 봉긋한 봉우리와 이강의 아름다움은
    중국화폐 20위안 짜리의 배경사진이 되었더군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사진 업로드 2 하해 2016.07.01
공지 변경된 사이트 이용 안내입니다. 하해 2016.05.20
공지 해연님의『지리산 둘레길 걷기여행』출간! 9 하해 2009.07.01
공지 이 곳을 처음 방문하시는 분들께--필독 17 운영자 2008.07.19
» 지금 계림은.... 4 file 청솔지기 2019.03.04
6266 오브넷 대문, 1 청솔지기 2019.03.04
6265 송구영신 4 file 청솔지기 2019.02.02
6264 난초의 미덕 6 file 슬기난 2018.12.19
6263 선자령 일출을 보자 하였더니,,, 1 슬기난 2018.12.17
6262 덕유산 상고대 2 file 슬기난 2018.12.08
6261 내팔 세르파 2 오해봉 2018.10.19
6260 가을이 깊어갑니다. 1 file 청솔지기 2018.10.10
6259 이상한 인삿말들 3 김수훈 2018.09.04
6258 해변 1 file 청솔지기 2018.08.15
6257 백운동 계곡 3 file 청솔지기 2018.08.07
6256 대원사 계곡 2 file 청솔지기 2018.07.13
6255 보고 싶은 분 5 file 김수훈 2018.06.11
6254 치밭목대피소의 최근 모습 5 file 김수훈 2018.05.17
6253 청매 3 file 청솔지기 2018.03.28
6252 봄날 2 청솔지기 2018.03.21
6251 5 file 청솔지기 2018.03.07
6250 무술년에도... 2 file 청솔지기 2018.01.08
6249 설경 2 file 청솔지기 2017.12.26
6248 오 ! 자네 왔는가 ? 1 file 청솔지기 2017.11.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4 Next
/ 31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