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사랑방>삶의추억

조회 수 1662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도명의 시조마당]편에서 한 추억 일바시어 옮깁니다 합장

-그리운  그 한 잔 -


한없이 그립던 한 잔의 그 맛이다.

고국의 인사동 그 국밥 집들에서 건네 받던 

정담의  감미로운 맛 ,

참이슬,그 맛을  못 잊었다.
  

 유월의 나뭇잎이  춤추는  그늘 아래

덴버의 그 베란다  돼지고기 바베큐

딱 한잔  그리웠던 맛

술꾼 아니어도 백세주 저리던 날.



낯선 길 헤매돌아  서툰 말로 외친 眞露 

jinro,  산마을 , 우리 술이  없더랜다

한 잔 맛  사르르 녹을 마음

限이 쌓여  울컥 하더라니.


향수를 달래려고  달빛을 보는가

시름을 잊으려고  노래를 부르는가

먹거리  차려놓고 앉아

그리운 그 한잔  쐬주를 마신다.

[쪽지]
바베큐가 익어질 동안 아들은 차를 몰아 
스토아(술파는 가게)마다 돌았단다.
양주, 와인이 맞지 않는 궁합이라,

그리운 한 잔의 그 맛에 
이유를 부여치 않는다...   도명
  • ?
    김수훈 2005.02.04 22:57
    으음-
    우리 진로, 거기 가면 단연코 인기 "캡"이겠군요.
  • ?
    오 해 봉 2005.02.05 00:43
    그져 그리운 향수 였을것 같네요.
  • ?
    섬호정 2005.02.05 14:42
    예! 진로님! 부를적 마다 그 곳의 그립던 한 모금 그 맛이 생생하였지요
    이태백 아니어도 詩 ㅅ 줄이 없어도 달빛이 흐르면 한 잔을 떠올리는
    인간史... 마음엔 향수란게 깊게 박혀 살고 있겠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삶의 추억 운영자 2004.07.21 1666
37 지리산이 생각나는... 1 gunners 2011.05.26 470
36 판소리 춘향가 3 김현거사 2006.10.02 2048
35 물 따라 바람 따라 2 김현거사 2006.05.24 1729
34 음악 2 김현거사 2006.05.16 2179
33 인생 3 김현거사 2006.03.15 1865
32 명창 안숙선의 소리 세계 2 김현거사 2005.11.04 1783
31 촌사람 북경유람기 3 강미성 2005.08.24 1538
30 동침하는날 새벽에~ 섬호정 2005.08.23 1499
29 연극 혼자서 보는 날 7 섬호정 2005.02.25 1871
28 [re] 연극 속으로: 사랑을 사르다 2 도명 2005.03.02 1667
» 삶, 덴버의 추억 일바시기 3 섬호정 2005.02.04 1662
26 설악에 얽힌 추억 5 김수훈 2005.02.02 1768
25 청량산의 추억 5 file 김수훈 2005.01.17 1943
24 추억의 교정 가을 운동회 8 섬호정 2005.01.09 2075
23 옛동산에 올라 5 섬호정 2004.12.31 1932
22 청담스님 5 김현거사 2004.12.09 2193
21 [re] 청담스님 법향... 섬호정 2004.12.30 1182
20 백석현 이야기 4 김현거사 2004.12.06 1485
19 덴버 레드락 파크의 '적색 크라운 스톤' 7 섬호정 2004.12.02 173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