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사랑방>사랑방이야기

누구나 자유롭게, 이야기를 나누세요.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오랜만에 느긋한 일요일 오후입니다.
이틀동안 일에 시달리다가(그렇다고 일만 한 것은 아니고
놀기도 헸습니다), 오늘 이 곳을 찾았습니다.

이런 놀라운 일이 벌어진 줄은 생각도 못했군요.
용민님, 자신이 정성드려 가꾼 지금까지의 것들을 뒤로하고
새로움을 찾는다는 것이 생각보다 쉽지 않은 일이라 생각합니다.
그 결단, 수고로움이 다시 한번 놀랍습니다.

그리고 용민님의 미적 취향의 센스와 넓이를 볼 수 있어 기쁩니다.
이렇게 180도 다른 감각과 분위기로 반전한다는 것 즐겁습니다.
그렇지만 내용은 여전하리라 믿습니다.
다음 번의 작업도 계속 기대됩니다.

엊그제 밤에는 잠을 못이루다가, 새벽차로 세석엘 가야겠다고 생각했었습니다.
물론 그 다음날의 일정이 마음에 걸려 실행에 옮기지는 못했습니다.
늦어도 다음 주 안으로 세석엘 한 번 다녀와야될 것 같습니다.
생각해보니 불과 두 달 동안 지리를 만나지 못한 것뿐인데, 참 아득하게 느껴집니다.

<길위풍경>에 신경써주신 것 감사드립니다.
제 게으름이 새삼 부끄럽습니다.


더레드
  • ?
    오브 2001.09.16 20:38
    더레드님, 고맙습니다. 여러님들이 찾는 곳이니 모양새^^를 조금 갖춰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지요. 그럴듯^^하게 하려고는 했는데 잘 안되네요^^; 기분이 좋아졌다니 기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사진 업로드 2 하해 2016.07.01
공지 변경된 사이트 이용 안내입니다. 하해 2016.05.20
공지 해연님의『지리산 둘레길 걷기여행』출간! 9 하해 2009.07.01
공지 이 곳을 처음 방문하시는 분들께--필독 17 운영자 2008.07.19
41 넉넉한 한가위 맞으세요. 오브 2001.09.28
40 仲秋佳節 !!!! 솔메거사 2001.09.28
39 휘영청 밝은 보름달이 뜬다네 자유부인 2001.09.28
38 즐거운 한가위 맞으세요 박용희 2001.09.28
37 갤러리의 사진에서.. 전종율 2001.09.26
36 [re] 갤러리의 사진에서.. 오브 2001.09.26
35 죄송하오나. 전종율 2001.09.26
34 지금 gallery는 야생화 천국.. 오브 2001.09.26
33 전종율님~~ 오브 2001.09.25
32 빛바랜 금강산 등정사진- 주인공의 외손녀인.... 1 file 솔메거사 2001.09.25
31 솔메거사님, 박용희 2001.09.24
30 복이 터졌다고 할까요, 고생 길이 훤하다고 할까요.. 2 박용희 2001.09.24
29 내가 사유하는 방식 1 자유부인 2001.09.21
28 오랜만에 찾아왔는데...집 장만하셨군요.*^^ 남상현 2001.09.21
27 [re] 오랜만에 찾아왔는데...집 장만하셨군요.*^^ 오브 2001.09.21
26 이제는 이홈 낯설지 않네요 바람과나 2001.09.20
25 [re] 이제는 이홈 낯설지 않네요 오브 2001.09.20
24 이야~~정말 멋져요..숙제에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감사합니다 1 승준사랑나라사랑 2001.09.19
23 오늘 그리운 지리.. 2 오브 2001.09.18
22 박용희님께.. 2 오브 2001.09.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06 307 308 309 310 311 312 313 314 315 Next
/ 31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