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산행기>시문학방

조회 수 205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1.
어느 누가 쫓아오나.
오라는 인 있던가.

거북과 토끼처럼
엉금엉금 쉬엄쉬엄

낙조의
몸을 이끌고
지리산 단독 종주길.



2.
의적 임걸 놀던 샘
임걸령을 지나서

노루목 날라리봉서
노을지자 밤길에서

두려움
잃어 버리고
넋 잃고 본 별 무리.



3.
반갑지 않은 태풍 만나
비 맞으며 벽소령 길.

사흘을 묶였다가
푸르 씻긴 밤하늘

그믐달
닮은 이 하나
새벽달에 취해 있소.



4.
총각이 아니라서
총각샘 지나치고

선비샘 찾아가서
엎드려 물 마시니

전설의
노인의 한은
소원처럼 풀렸는가?



5.
세석평전 물 마시면
자식을 낳는다고

마시던 전설의 여인이
피로 가꾼 철쭉 고개

굳어서
돌이 되도록
빌고 빌던 촛대봉.



6.
저녁 노을 지는 해
연하봉서 바라본다.

천칠백m 나무 사이
봉 너머 구름 밖

혼자만
보는 게 아쉬워
찍고 또 찍는 카메라.



7.
옛날에 마천 시천 인
만나던 새벽 장터목

천왕 일출 꿈꾸는 이
제석봉을 서두른다.

통천문
지났다해도
서둘러야 본다고.



8.
구름 뚫고 붉은 해가
불끈 솟아 오른다.

3덕을 쌓지 못해
그냥 솟구친 붉은 해.

구름 속
뚫고 솟은 봉
그런 일출 아니다.



9.
두 갈래 물줄기
바위 타고 흐르다가

*뚝- 뚝- 뚝- 뚝-
떨어지는 무재치기폭(瀑)

나그네
발길을 묶어
소리 구경에 취합니다.



10.
천년을 먹음고서
닦기고 흐른 세월

서재에 모셔다가
두고두고 보고 싶어

지리산
조각 돌 하나
고이 품고 갑니다.



11.
태풍에 떨군 다래
떨어진 밤송이로

가을을 먹으면서
개울 가 탁족(濯足)하다

보는 이
하나 없길레
몸을 씻고 간 대원사.

  1. 지리산

    Date2004.09.16 By김양수 Reply1 Views1953
    Read More
  2. 지리산 숨소리

    Date2004.09.16 By조경숙 Reply1 Views2013
    Read More
  3. 지리산에서

    Date2004.09.16 By홍경임 Reply0 Views1854
    Read More
  4. 지리산 가내소 폭포에서

    Date2004.09.16 By오동춘 Reply0 Views2087
    Read More
  5. 비에 젖은 지리산 산나리

    Date2004.09.16 By성수자 Reply0 Views1877
    Read More
  6. 지리산 타령(打令)

    Date2004.09.16 By박해수 Reply0 Views1631
    Read More
  7. 지리산 종주길(연시조)

    Date2004.09.16 By성철용 Reply0 Views2051
    Read More
  8. 지리산 중산리 폭포소리

    Date2004.09.16 By김호영 Reply0 Views1782
    Read More
  9. 심원 마을

    Date2004.09.16 By김영천 Reply0 Views1797
    Read More
  10. 지리산

    Date2004.09.16 By김동하 Reply0 Views1553
    Read More
  11. 지리산 가는 길

    Date2004.09.16 By오양심 Reply0 Views2026
    Read More
  12. 아이젠으로 오라 -겨울 지리산

    Date2004.09.16 By전영칠 Reply0 Views2041
    Read More
  13. 돼지평전

    Date2004.09.16 By권천학 Reply0 Views1617
    Read More
  14. 지리산 화엄 찻집

    Date2004.09.16 By이주환 Reply1 Views1924
    Read More
  15. 지리산(智異山)에 올라

    Date2004.09.16 By황국산 Reply0 Views1867
    Read More
  16. 섬진강 물빛 [ 글. 섬호정 ]

    Date2004.09.16 By진로 Reply2 Views2106 file
    Read More
  17. 한수내야 한수내야~(진로님 시)

    Date2004.09.16 By섬호정 Reply7 Views1761
    Read More
  18. 고사목

    Date2004.09.16 By도명 Reply2 Views1648
    Read More
  19. 지리요정 그 운해에

    Date2004.09.16 By도명 Reply4 Views1249
    Read More
  20. 별...* ( 疊疊山中님 글)

    Date2004.09.16 By섬호정 Reply2 Views1747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