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산행기>시문학방

조회 수 1296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나무가 되어라
나무는 우주에 대해서 아무런 불만이 없다'故人의 말.

고사목,

형벌처럼 옷을 벗기워도 나무는 울지 않는다

뜨거운 태양의 채찍에도 나무는 꿋꿋하다

준엄한 님의 소리 우주에 찬다

너도 지리나무가 되어라

-고인의 사진작 '제석봉'에 추모시로 올리며 도명합장-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9 담장 또는 벽 때까치 2008.11.07 2567
198 [시 노래] 행여 지리산에 오시려거던: 안치환노래 3 섬호정 2005.09.21 2340
197 섬진강은 멈추고 지리산은 흐르네~ 이뭣고 2010.09.24 2223
196 벽사 김필곤시인(如山 최화수님글 옮김) 9 오영희 2004.09.16 2219
195 지리산 가내소 폭포에서 오동춘 2004.09.16 2116
194 섬진강 물빛 [ 글. 섬호정 ] 2 file 진로 2004.09.16 2116
193 智異山(지리산) 무오선사 2008.10.25 2116
192 지리산 1 김양수 2004.09.16 2105
191 얼레지 꽃/김현거사 1 도명 2007.04.12 2077
190 지리산 종주길(연시조) 성철용 2004.09.16 2057
189 아이젠으로 오라 -겨울 지리산 전영칠 2004.09.16 2049
188 지리산 가는 길 오양심 2004.09.16 2036
187 섬호정님과 인섭군의 지리산 1 file 이안 2006.11.30 2018
186 스스로 쓴 제문(도연명) 4 김현거사 2004.12.02 2017
185 지리산 숨소리 1 조경숙 2004.09.16 2016
184 사랑의 또 다른 이름~지리산 눈꽃 4 안수동 2005.02.25 1988
183 지리연가 4 2 오영희 2014.07.12 1966
182 지리산 화엄 찻집 1 이주환 2004.09.16 1961
181 비에 젖은 지리산 산나리 성수자 2004.09.16 1885
180 지리산(智異山)에 올라 황국산 2004.09.16 186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