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지리마당>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

최화수 프로필 [최화수 작가 프로필]
조회 수 1234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해발 1214미터의 왕시루봉, 노고단에서 남쪽으로 쭈욱 흘러내린 지맥이 질등과 문바우등, 그리고 느진목재를 거쳐 섬진강이 내려다보이는 곳에서 마지막으로 불끈 치솟아 오른 큰 봉우리입니다. 이 왕시루봉 바로 아래편에 수양촌을 세운 서양 선교사들의 혜안이 놀랍지요. 노고단에 세웠던 것 못지않게 경탄할 만합니다.

그 높은 곳에 끊임없이 샘물이 솟아나고, 그래서 풀장까지 만들어놓았으니 왕시루봉 선교사 수양촌은 별세계라 할 만했지요. 이곳에 세워진 10여동의 오두막 가운데 한 동을 자이언트 이광전님이 처음으로 임대를 받은 것입니다. 한국인으로 왕시루봉에 오두막을 갖게 된 것은 이광전님이 처음이니, 역사적(?)인 일이었지요.

이광전님은 이 때부터 'the bear' 여승익 등과 함께 왕시루봉을 부지런히 오르내렸어요.광희장(廣姬莊)으로 명명한 오두막은 벽난로와 샤워장까지 있어 낭만과 멋이 넘쳤지만, 오랜 기간 이용하지 않아 전면적인 손질이 불가피했지요. 이것저것 손을 보아야 할 곳 뿐이었는데, 수선 물품은 모두 등짐으로 나를 수밖에 없었어요.

이광전님 내외분이 토지면 구산리에서 왕시루봉으로 얼마나 많이 오르내렸는가 하면, 오로지 그들만 다닌 지름길이 반들반들 윤이 날 정도였어요. 또 나중에는 문수암을 거치는 더 가까운 길도 개척했는데, 그만큼 경사가 심한 길이었지요. 어쨌든 그 덕분에 나를 포함한 '우리들의 산' 멤버들도 왕시루봉을 자주 찾게 됐답니다.

그런 어느날이었어요. 이광전님이 나에게 정말 뜻밖의 말을 했습니다. "교회 아래편 가장 큰 오두막을 '우리들의 산' 산장으로 사용하면 어떻겠느냐?"는 것이었지요. 이광전님은 목통마을의 '우리들의 산 오두막' 계획이 수포로 돌아갔던 것을 기억하고 있었던 것이지요. "함선생에게 말하여 이미 허락을 받아놓았다"고 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9) 최화수 2002.09.08 2496
48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8) 최화수 2002.09.08 2128
47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7) 최화수 2002.09.08 2108
46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6) 최화수 2002.09.08 2179
45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50) - 끝 최화수 2002.09.08 1540
44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5) 최화수 2002.09.08 2102
43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9) 최화수 2002.09.08 1287
42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8) 최화수 2002.09.08 1221
41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7) 최화수 2002.09.08 1247
40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6) 최화수 2002.09.08 1373
39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5) 최화수 2002.09.08 1335
38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4) 최화수 2002.09.08 1268
37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3) 최화수 2002.09.08 1179
36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2) 최화수 2002.09.08 1253
»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1) 최화수 2002.09.08 1234
34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0) 최화수 2002.09.08 1108
33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0) 최화수 2002.09.08 1073
32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4) 최화수 2002.09.08 2126
31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39) 최화수 2002.09.08 1146
30 지리산 오두막 한 채를 꿈꾸다(38) 최화수 2002.09.08 122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