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지리마당>최화수의 지리산일기

최화수 프로필 [최화수 작가 프로필]
2003.03.25 12:01

'지리산 일기'(16)

조회 수 838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4> '지리산 통신' 다시 열다
                    (3월25일)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
Daum 칼럼을 오늘 다시 열었다.

나는 한때 지리산을 아주 벗어나고자 했다.
어릴 때부터의 꿈인 '작품'을 쓰고 싶었다.

하지만 지리산에서 발을 뺄 수가 없다.
'지리산 열정'이 어찌 식을 수 있으랴.

2년 몇 달 동안 거의 사흘 간격으로 썼던 칼럼,
아무 예고 없이 폐쇄한 것은 너무 큰 결례였다.

사과말씀도 드리고,
다음달부터 새로운 얼굴로 선보일 약속을 했다.
(이곳 '지리마당'의 '지리산 산책'도
다음달부터 새 모습으로 이어갈 것이다.)

다시 시작하는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
그 인사글을 다음과 같이 올렸다.

.....................................................................

두류산 양단수를 예 듣고 이제보니
도화 뜬 맑은 물에 산영조차 잠겼어라
아희야 무릉도원이 어디뇨 나는 옌가 하노라
                       -남명 조식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은 2001년 1월1일부터 2003년 3월12일까지 거의 사흘 간격으로 글을 올렸습니다.

하지만 켸켸묵고 낡은 문체에다, 길고 빽빽하게 글을 쓰서 시청각시대에 어울리지 않는 결점과 한계가 있었습니다. 이를 칼럼지기 스스로 알고 고민해 왔습니다.

때마침 칼럼지기에게 벅찬 일이 겹쳐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을 일단 폐쇄했었습니다. 적당한 휴지 기간을 거친 뒤 새로운 스타일의 칼럼을 올리기 위해서였습니다.

하지만 아무런 예고도 없이 칼럼을 폐쇄한 것은 500여 많은 회원님에게 이만저만한 결례가 아니었습니다. 사과말씀도 드리고, 다시 '지리산 열정'을 되살리기 위해 이 칼럼을 열었습니다.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은 아주 달라진 모습으로 새로운 탄생을 하기 위해 준비중에 있습니다. 4월부터 새로운 얼굴로 인사를 드리겠습니다.

이제부터 다시 쓰는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은 지리산의 새 소식과 화제를 중심으로 함께 나누고 싶은 얘기만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동안의 결례와 실수 등 칼럼지기의 여러 가지 잘못들을 두루 이해해주시기 바랍니다. 어떤 경우에도 식을 수 없는 것이 '지리산 열정'이 아닌가 합니다.

(2001년 1월1일~2003년 3월12일 사이에 이곳에 올렸던 300편 가까운 칼럼은, 원하시는 분에게는, 다시 찾아보실 수 있는 길을 앞으로 열도록 하겠습니다. 해량을 바랍니다.)

..........................................................

[Daum 칼럼 '최화수의 지리산 통신'은 이곳 초기화면 '링크 사이트'
(LINK SITE)에서 바로 연결이 됩니다.]




  • ?
    솔메 2003.03.25 12:54
    여산 선생님, 잘 하셨습니다.
    식을줄 모르는 지리산 사랑의 칼럼을 다시 뵐수있어
    크나큰 영광입니다..
  • ?
    최화수 2003.03.25 17:34
    솔메거사님! 쓰느냐, 마느냐...고민하고 또 고민했습니다.
    하지만 "누가 뭐라든 쓰고 싶은 이야기를 쓰되, 억지로는
    쓰지 않는다"...로 마음이 정리됐습니다.
    실망이 따르지 않도록 나름대로 최선을 다해보겠습니다.
  • ?
    솔메 2003.03.26 14:50
    '쓰고싶은 이야기를 쓰고싶을 때 쓴다'는 의미...이해합니다...
    넷상에는 기사의 송고 마감시간이 없는곳이니 부담스럽고 강박한 마음은 떨쳐버리고 편하게, 쓰고 싶을때 쓰면 되리라고 봅니다..
  • ?
    새들처럼 2003.03.26 18:56
    무지하게 반갑습니다. 선생님
    다시 왕성한 필력을 보여주시고 지리산을 위해 굳건히 자리를 지켜 주십시요.
  • ?
    최화수 2003.03.26 22:22
    새들처럼님!
    이렇게 찾아주시니 감사합니다.
    지난 연말 송년회 모임인가요, 만났던 기억이 새롭습니다.

    새들처럼님, 카페 '지리산 통신'에서 산행을 열심히
    하는 것 잘 알고 있습니다. 졸저 <지리산 365일> 어
    렵게 구한 것까지도요.

    지리산을 축으로 하여 좋은 이웃이 되도록 언제나
    근신하며, 두번 다시 실망을 안 드리도록 할께요.
  • ?
    섬호정 2007.08.02 05:24
    지리산에 대한 깊은 열정이 우리들을 지리산 매니아로 지리산 사랑으로 키우셨습니다 새롭게 달라진 지리산 통신도 또한 새로운 역사로 우리들에게 큰 앎을, 사랑을 주실것입니다 기대하며 감사드립니다
    많은 일들로 바브시지만, 건필하십시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 '지리산 일기'(1) 1 최화수 2003.02.14 3409
55 '지리산 일기'(2) 2 최화수 2003.02.18 1872
54 '지리산 일기'(3) 1 최화수 2003.02.19 1603
53 '지리산 일기'(4) 2 최화수 2003.02.23 2043
52 '지리산 일기'(5) 1 최화수 2003.02.24 1685
51 '지리산 일기'(6) 최화수 2003.02.26 1670
50 '지리산 일기'(7) 최화수 2003.03.05 1543
49 '지리산 일기'(8) 1 최화수 2003.03.07 1655
48 '지리산 일기'(9) 6 최화수 2003.03.17 1598
47 '지리산 일기'(10) 7 최화수 2003.03.18 1747
46 '지리산 일기'(11) 3 최화수 2003.03.19 1255
45 '지리산 일기'(12) 1 최화수 2003.03.20 822
44 '지리산 일기'(13) 4 최화수 2003.03.21 939
43 '지리산 일기'(14) 3 최화수 2003.03.23 787
42 '지리산 일기'(15) 4 최화수 2003.03.24 810
» '지리산 일기'(16) 6 최화수 2003.03.25 838
40 '지리산 일기'(17) 3 최화수 2003.03.26 740
39 '지리산 일기'(18) 3 최화수 2003.03.28 723
38 '지리산 일기'(19) 4 최화수 2003.03.31 802
37 '지리산 일기'(20) 1 최화수 2003.04.02 86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