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지리산

섬진나루>두레네사랑방

2004.03.31 20:17

[re] 벚꽃 회상

조회 수 466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여사님 넘 오랜만이죠. 쬐~끔 바빴답니다. 오랜만에 홈피에 들어왔더니 그 사이 이레 두레 장학금 소식도 있고..기분이 좋네요.  장학금 소식은 언제 들어도 좋은 소식인거같습니다.
>어제...
>우리 박여사님 얘기 많이 했네요. 왜냐면...우리가 작년 봄에 치뤘던 연중행사를 어제 치뤘거든요. 김밥 사가지고 점심시간에 토지여직원들하고 문척 동해에 가서 꽃놀이 했거든요. 저절로 박여사님 생각나데요. 지금 구례는 온통 벚꽃천지거든요. 같이 보면 좋았을텐데...  이번주가 피크인거같아요. 금방 토지에서 메신저가 왔네요. 오늘은 점심시간에 화개로 한번 떠나보자고...우리만 재밌어서 어쩌죠? 대신 우리가 박여사님 몫까지 다 보고 올랍니다. 글고 어제 벚꽃아래서 사진도 찍었는데...한번 올릴까요?
>암튼 항상 몸 건강하시고, 글방에 좋은글 자주 올려주세요. 박여사님 글은 읽을수록 재미있거든요.
>
  • ?
    부도옹 2004.04.03 21:44
    ?? ^^*
  • ?
    두레아빠 2004.04.04 15:47
    두레엄마가 무슨 답글을 달았다고 그랬는데...
    들어와보니 꽝이잖아!
    저도 궁금하네...
  • ?
    두레네집 2004.04.05 22:46
    아이참. 전 글이 올라와 있는줄 알았는데 지금 들어와보니 꽝이네요.
    어째 이런일이.
    오늘 저희 집 식구들 8명은 대청댐으로 봄나들이를 다녀왔답니다.
    벚꽃도보고 물도보고 즐거운 나들이였답니다.
    여자아이들은 차안에서 모드 잤는데 두레만 쌩쌩하더니
    지금 두레는 잔다고 폼잡았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re] 벚꽃 회상 3 두레네집 2004.03.31 466
391 메일보냈습니다. 1 file 희망 2004.03.23 339
390 민서아빠의 액땜 2 두레네집 2004.03.14 491
389 100년만에 온 눈이라는데 3 두레네집 2004.03.06 601
388 다녀오는 여행에 대하여 2 두레네집 2004.02.29 401
387 2월 26일 지금 여기는 피아골 두레네집 2004.02.26 441
386 헷갈리는 두레엄마 3 두레네집 2004.02.25 456
385 매화꽃이 피었습니다.^^ 1 file 김지운 2004.02.23 370
384 봄날 오후엔 우리집 개 발이 부러웠다. 두레네집 2004.02.18 385
383 맡아논 일등이야 우습지 뭐! 3 두레네집 2004.02.17 413
382 두레의 허무한 발렌타인 데이 1 두레네집 2004.02.14 451
381 국자만 홀랑 태워먹고 1 두레네집 2004.02.13 609
380 스크린으로만 떼는 눈꼽 1 두레네집 2004.02.12 386
379 두레의 개학날 아침 2 두레네집 2004.02.09 376
378 이레의 생일날 2 두레네집 2004.02.07 501
377 두레의 튼튼한 동아줄 1 두레네집 2004.02.04 391
376 산너머 남촌에는 봄이 왔다길래... 2 file 웃는사람 2004.02.01 447
375 이레의 영어공부 "섬티메" 2 두레네집 2004.01.29 440
374 이제서야... 1 선우옥순 2004.01.28 373
373 대땅 추운 추풍령입니다. 2 두레네집 2004.01.27 41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 21
위로